연산오계
연산오계 정보
유래
천연기념물 지정배경
외형적 특징
연산오계vs오골계
생태적 특징
지리적 특징
관리지침
오계는 성격이 예민하고 까탈스러워 사육에 어려움이 많다. 오계는 가금류라기보다는 야생조류에 가깝다고 할 수 있다. 때문에 일반 닭처럼 가두어 놓고 집단적으로 사육하면 스트레스를 받아 많은 문제가 발생한다.

오계의 사육기간은 일반 닭보다 5배 정도 오래 걸린다. 갓 태어난 병아리의 평균체중은 33g이며 한달을 키워도 평균체중이 130g(일반닭은 1,700g)정도 밖에 되지 안된다. 일반 닭과 달리 밤에는 모이를 잘 먹지 않으며 배합사료를 먹기보다는 벌레를 잡아먹는다든지, 풀을 뜯는다든지, 모래나 흙을 주워먹는데 더 흥미가 있다.

오계암탉은 생후 5개월~6개월부터 알(初卵)을 낳기 시작한다. 초란은 메추리알보다 약간 작은 크기부터 시작하여 점차 커지며, 부화가능한 크기가 되려면 어미닭의 나이가 8개월~1년은 돼야 한다. 암탉 성계는 1년 평균 100개 안팎의 알을 낳으며 어미가 되기 위해 알을 잘 품는다. 오계는 일단 알을 안으면 병아리가 태어날 때까지 거의 자리를 뜨지 않지 않을 정도로 모성애가 강하다. 어미닭이 병아리를 보살피는 기간은 병아리의 홀로서기가 가능한 6주~8주 사이로 관찰되고 있다.

< 오계 알 정보 >
초산일령 150일~180일
산 란 수 연평균 100개
수 정 율 평균 90%
부 화 율 평균 70%
육 성 율 평균 80%
난 중 35~45g

오계 수컷은 싸움상대가 나서지 않으면 아무거나 마구 찍어대며 매일 제 피라도 봐야 직성이 풀린다는 호전형이다. 가끔 사람에게 대들어 상처를 입히기도 한다. 수탉은 암탉보다 체구가 더 크며 번식력이 좋다. 교미를 하기 위해 암탉을 쫓으면 절대 놓치지 않는다. 오래 묵은 암탉일수록 깃털이 많이 빠져 있는 경우가 많은데 이는 수컷이 교미하면서 깃털을 뽑아버리기 때문이다.

오계는 풍수에 대한 배타성이 강해 타 지역으로 나가면 점차 특성을 잃어간다. 전해내려오는 얘기로는 “계룡산 사방 30리를 벗어나면 연산오계가 아니다”라는 말이 있다. 학계에서는 연산 화악리 오계가 타지방으로 전출할 경우 3대째(F2)부터 유전자 형질에 가시적인 변화가 생긴다고 보고 있다.
 
로그인